정치/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무안 공항’을 ‘김대중 공항’으로
김호산위원장, 무안·신안지역 중심 개명 여론 불지펴
4.25선거합동취재단

 
오는 11월 개항예정인 ‘무안국제공항’ 명칭을 ‘김대중(DJ)국제공항’으로 바꾸자는 주장이 무안과 신안지역을 중심으로 일고 있어 추이가 주목된다.


▲ 김호산  (사)통일농수산사업단 기획위원장     © 신안신문
특히 세계적 민주지도자로 명성을 떨친 김 전 대통령의 이름을 딴 공항이 문을 열 경우 지역발전에 큰 견인차 역할을 할 것이라며 개명작업에 불을 지피고 있는데 동북아 허브공항을 꿈꾸는 공항의 이름이 지닐 엄청난 파급 효과를 생각해볼 때 ‘김대중국제공항’으로 개명작업은 분명 세계적 공항으로 발전할 수 있는 발판이 된다는 것.


오는 4.25 무안·신안 국회의원선거에 출마할 것으로 알려진 김호산(44·한화갑 전 의원 보좌관)씨는  “오랜 민주화운동 이력과 역대 대통령 가운데 최초로 남북정상회담을 이끌어낸 공로 등으로 노벨평화상을 수상한 김 전 대통령의 이름을 공항명칭에 붙일 경우 지명도가 높아져 여러 유리한 점이 많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개명 추진 배경에는 민주·평화·인권의 세계적 인물이며 자산인 김대중 전 대통령을 지역의 관광인프라 구축과 지역사회 발전의 동력으로 활용하자는 것이다.


또한  ‘민주·평화·인권의 DJ기념관’ 건립 사업 유치나 현재 추진 중인 무안 기업도시 사업도 탄력을 받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 무안공항     ©신안신문
이와 함께  전남 신안군 하의도 출신의 김 전 대통령의 하의도 생가와 천혜의 관광자원을 가진 주변 섬들을 연계한 관광산업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다는 기대도 개명 배경으로 크게 작용했다.


대통령이나 예술가 등 유명인의 이름을 딴 국제공항은 미국 뉴욕의 ‘존 F 케네디공항’과 워싱턴의 ‘로널드 레이건공항’, 프랑스 전 대통령의 이름을 딴 파리의 ‘샤를 드골 공항’ 등이 유명한데 록그룹 ‘비틀즈’ 출신인 존 레넌의 고향인 영국 리버풀공항 당국은 지난 2002년 새 터미널을 오픈하면서 이름을 ‘리버풀 존 레넌공항’으로 바꾸기도 했다.


김호산씨는  “앞으로 다양한 토론과 지역주민들의 여론을 모아 개명작업을 차분히 추진할 계획으로 정치적, 지역적 이해관계 등을 떠나 추진기구 구성을 준비 중이다”고 말했다.
 
 김호산씨 약력

 

64. 1. 18일생

- 본적 : 무안군 망운면 송현리

학력

- 70년 망운서초등학교 입학
- 83년 한국외국어대학교 독일어과 입학
- 96년 한국외국어대학교 독일어과 졸업(문학사)
- 02년 연세대학교행정대학원 국제관계·안보학과 졸업(석사)

주요 경력

- 86년 ‘반독재민주화 학생운동’ 주도 구속 제적

- 88년 무안군 농민회 사무국장

         88년 김길호 농민열사 광주 망월동 국립묘지 안장 주도

         89년 고추 전량수매투쟁 및 양파·마늘 제값받기 투쟁 주도

- 92년 전농 전남도연맹 직거래 사업단 설립 총무위원장

- 93년 서남부채소농협설립 상무

         전국최초 농산물 포장자동화시스템 도입 등 농산물 생산·유통·물류 현대화사업선도 

         농자재 공동구매사업 및 비가림 시설 관정 관수 등 농업 현대화사업추진

- 95년 황토영농조합설립, ‘황토’라는 지역특화상표 최초사용

- 97년 (재)아태평화재단 행정실 차장 / 행정실장

- 03년 국회의원 한화갑 보좌관

- 05년 (주)Foseca 기획이사

- 06년 민주화운동 명예회복

현)

- (사)통일농수산사업단 기획위원장 (상임대표 허상만 전 농림부장관)

- (주)KWP(친환경에너지 전문기업) 해외사업담당 이사 / 북한풍력사업추진팀장 

 
/신안신문http://www.sanews.co.kr/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07/02/13 [08:37]  최종편집: ⓒ 신안신문
 
담쟁이 07/02/16 [12:25] 수정 삭제  
  뜻은 가상하나 때가 아닌것같습니다
합천의 공원이름을 전두환으로 개칭했다가 오히려 역효과를 내고 있습니다
전남 사람이라면 공항이름에 김전대통령이름을 딴다고해서 크게 이의를 달사람을 없을것이나
경상도 사람들이 이일에 어찌 가만히 있을것입니까?
온갖 악성 루머에 없는것까지 만들어서 떠들어댈것이 뻔하니

스스로 자중함이 옳을듯합니다
아쉽다. 07/03/24 [19:40] 수정 삭제  
  김홍업 출마 한다니까 딴지를 걸며 출마하려는 의도는?
앞 뒤가 맞지 않은것 같은데.. 젊은 사람이라 생각이 깨인줄 알았는데, 눈 앞에 보이는 이익에만 급급한것 같아 아쉽네요.. 일해 공원이나 김대중공항이나... ㅋㅋㅋ
오잉 07/09/18 [15:31] 수정 삭제  
  쯔쯔~~~ 참 나원 살다~~~`에잉.............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최근 인기기사
공지사항
농수축협산림조합장 선거에 따른 후보자 프로필 및 공약 등 이메일 접수
신안군 타르제거 자원봉사 호소
신안신문 창간 기념식(4월 27일)
읍면별 리포터 모집/ 수습.경력기자 모집